검색

파주, 故장준하 선생 44주기 추모식 열려

민족의 등불이자 사표(師表)인 장준하 선생의 삶과 희생정신 기려

- 작게+ 크게

박경국 기자
기사입력 2019-08-19

▲ 파주시청 전경 (사진 - 파주시)    © 경인신문


故 장준하 선생(1918.8.27~1975.8.17) 44주기 추모식이 17일 탄현면 장준하공원에서 열렸다.
 
추모식은 (사)장준하기념사업회(회장 장호권)의 주관으로 최종환 파주시장, 국회의원, 도·시의원, 장준하기념사업회원, 유족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민의례와 추모사, 유족인사, 내빈소개, 독립군가 제창, 분향·참배 순으로 진행됐다.
 
장준하 선생은 1944년 일본군에 징집돼 중국 쓰저우(徐州)지구에 배속됐으나 6개월 만에 탈출해 광복군에 합류, 미국 전략정보국(OSS)에서 특별군사훈련을 받고 국내에 특파됐으며 일본의 항복으로 중국으로 복귀한 뒤 1945년 11월 임시정부 요인들과 함께 귀국했다. 광복 이후 잡지 ‘사상계’를 간행, 민주화운동에 활발하게 나섰으며 이 과정에서 여러 차례 투옥됐으나 옥중에서 제7대 국회의원에 당선되기도 했다.
 
이후 유신체제 반대운동을 주도하던 중 1975년 의문의 등산 사고로 사망했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민족과 민주주의를 위해 온 생애를 바치신 장준하 선생님을 본받아 파주가 분단의 도시에서 통일의 중심지인 한반도 평화수도로 도약하도록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파주시는 장준하 선생의 독립운동, 지식인운동 등 헌신적인 삶을 기리며 나라사랑 정신을 고취시킬 역사의 산 교육장 조성을 위해 2012년 탄현면 성동리에 장준하선생 추모공원을 조성했으며 2018년 현충시설로 지정됐다.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j/news_view.php on line 8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경인신문. All rights reserved.